No comments yet

서울 성당 유아 세례성사 – 하말리스 요셉

2023년 11월 13일(월), 요한 크리소스토모스 성인의 축일을 맞이하여 암브로시오스 대주교, 로만 신부, 안토니오스 임종훈 신부가 서울 성 막심 성당에서 집전한 성찬예배 중에 하말리스 안드레아스 & 엘레니 조혜원 부부의 아들 하말리스 요셉이 같은 이름 ‘요셉’으로 세례를 받았습니다.

아기의 세례명은 아토스 성산의 수도자 요셉 성인(1897-1959)의 이름을 딴 것입니다.

암브로시오스 대주교는 예배 중 이루어진 설교를 통해, 요한 크리소스토모스 성인의 수사적 능력과 풍부한 저작뿐만 아니라 타의 추종을 불허하는 성서 해설 연구에 대해서도 언급했습니다.

감동적이었던 것은 세례를 막 받은 아기 요셉이 생애 처음으로 그리스도의 거룩한 몸과 고귀한 피를 받아 모신 것이었습니다.

성찬예배 말미에, 암브로시오스 대주교는 故 소티리오스 피시디아의 대주교님의 ​​개인 소장품이었던 십자가 금목걸이를 요셉에게 선물했고, 신자들은 아이의 대모 필로테이 김애경 교우와 아이의 부모에게 축하 인사를 전했습니다.

세례를 축하드리며, 하느님의 은총과 성인의 중보로 요셉이 거룩하고 건강하게 자라나길 기원합니다.

사진보기